스마트 물질을 갖고 놀아라.

전기 전도성 잉크, 튕겨서 또는 스위치로 불투명하게 만들 수 있는 창문, 음악을 만드는 젤리. 이 모두가 실제로 존재합니다. 카타리나 모타는 ‘이것들을 가지고 놀아 볼 때’라고 말합니다. 모타는 놀랍고도 멋진 신물질을 위한 여정을 보여주고, 그것들의 좋은 점을 발견하는 길은 실험하고 땜질하며 즐기는 것이라고 합니다.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