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공지능vs변호사’ 법률 자문 대결 승자는?…29일 국내 첫 경진대회

                                                            < 출처 : https://bit.ly/2PcE8nZ >

한국인공지능법학회는 26일 서울 서초동 나우리아트센터에서 기자간담회를 열어 이달 29일 ‘법을 위한 AI의 현재와 미래’란 주제로 ‘제1회 법률인공지능 콘퍼런스’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대회에 출전하는 AI는 인텔리콘연구소가 개발한 C.I.A로 딥러닝ㆍ자연어 처리ㆍ기계 독해ㆍ법률추론 기술이 융합돼 근로계약서를 읽고 해설을 제공하는 노동법 인공지능이다. C.I.A는 계약서 전체를 자동으로 분석해 위험ㆍ누락 조항 등을 찾고 관계 법령과 판례를 제공한다.

임영익 인텔리콘연구소 대표는 “부동산 임대차계약서와 근로계약서를 쓰면서 사람들이 내용을 모르고 도장을 찍는 일이 자주 있다”며 “법률구조공단에서 처리하는 건의 70~80%가 노동법 관련한 근로계약이기 때문에 생활 필수적이고 공익적인 것을 만들었다”고 설명했다.

출처 : 이투데이, 2019년 8월 26일자 (원문 전체보기)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