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률 인공지능

< 이미지 출처 : https://bit.ly/2Zr6G1F >
변호사와 인공지능이 협업을 이룬다

29일 서울 서초동 변호사 회관에서 ‘제1회 알파로 경진대회’ 열렸다. 알파로 경진대회는 인간 변호사와 인공지능이 계약서 분석 및 자문 능력을 겨루는 대회로 2인 1조로 구성된 변호사팀은 8팀, AI팀은 2팀으로 총 10팀이 계약서 내용을 분석해 문제점을 추론하고 최종 근로계약 자문 보고서를 답안 형태로 작성해 제출한다. 본 대회에 출전하는 계약서 분석 인공지능은 인텔리콘연구소가 개발한 것으로C.I.A(Contract Intelligent Analyzer)라는 별명을 가지고 있으며, 2019 국제 인공지능 박람회에서 최초로 공개되었다. C.I.A(Contract Intelligent Analyzer)는 딥러닝, 자연어 처리, 기계 독해, 법률 추론 기술이 모두 융합된 것으로 근로계약서를 독해하여 상세한 해설을 제공하는 세계 최초의 노동법 인공지능 시스템이다. 출처 : 이코노믹 리뷰, 2019년 8월 30일자 (원문 전체보기)

1 2